열기
이전으로 돌아가기

광진정보도서관

광진구립도서관 인트로

주메뉴

장미의 이름은 장미
장미의 이름은 장미
  • 저자 : 은희경 지음
  • 출판사 : 문학동네
  • 발행연도 : 2022년
  • 페이지수 : 256p
  • 청구기호 : 813.7-ㅇ651ㅈ
  • ISBN : 9788954684736

끊임없는 자기 혁신의 아이콘 은희경 작가의 일곱번째 소설집. 외국은 인물들이 자신을 둘러싼 기존의 상황으로부터 벗어난다는 점에서 자유로워지는 동시에 국적, 인종 등 스스로가 선택할 수 없는 요소로 평가받는다는 점에서 개인에 대한 편견이 강화되는 곳이다. 여행자의 눈으로 바라보는 나와 타인의 모습은 어떻게 달라질까.

 

<장미의 이름은 장미>외국-여행자-타인이라는 세 점을 교차하며 그에 따른 반응을 관찰하는 은희경식의 정교한 실험이자, 낯선 장소와 타인을 경유해 다시 스스로를 향해 렌즈를 맞추는 아름다운 인간학개론이다. 소설 속 인물은 낯선 곳으로 떠나는 걸 두려워하지 않으면서 타인을 통해 스스로를 되비추는 유연함을 지니고 새로운 곳으로 향한다.

 
-저자: 은희경

1995년 동아일보 신춘문예를 통해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타인에게 말 걸기』 『행복한 사람은 시계를 보지 않는다』 『상속』 『아름다움이 나를 멸시한다』 『다른 모든 눈송이와 아주 비슷하게 생긴 단 하나의 눈송이』 『중국식 룰렛, 장편소설 새의 선물』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 『그것은 꿈이었을까』 『마이너리그』 『비밀과 거짓말』 『소년을 위로해줘』 『태연한 인생』 『빛의 과거가 있다. 문학동네소설상, 동서문학상, 이상문학상, 한국소설문학상, 한국일보문학상, 이산문학상, 동인문학상, 황순원문학상, 오영수문학상을 수상했다.